Home 뉴스포커스 IMF가 “비트코인(가상화폐)”에 투자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IMF가 “비트코인(가상화폐)”에 투자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IMF가 “비트코인(가상화폐)”에 투자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IMF, 은행들에게 Cryptocurrencies에 투자할 것을 촉구했다” – 2017년 6월 26일

2017년 6월 IMF(International Monetary Fund)의 토론 보고서에 따르면 “은행은 과거보다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를 더 심각하게 고려해야한다”고 제안하였습니다.

Dong He, Ross Leckow, Vikram Haksar와 같은 저명한 경제학자들을 포함한 IMF 관계자에 따르면 “디지털 기술의 급속한 발전으로 금융 서비스 환경이 바뀌고 있으며, IMF 회원국은 이러한 변화가 서비스 제공 업체 및 기관뿐만 아니라 소비자에게 새로운 기회를 창출 해야 할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전했습니다.

보고서의 궁극적인 메시지는 “fintech업계가 신뢰, 보안, 금융 서비스 및 개인정보보호와 관련하여 소비자에게 솔루션을 제공할 수있는 방법 중에 가상화폐가 포함되며, 그에 따른 지원일 것 같다.”

IMF 보고서의 주요 결과 중 하나는 “경계가 모호해진다”라는 것이며, 이는 중개자, 서비스 제공업체 및 시장간의 경계가 디지털 통화 및 국경 간 결제와 관련된 신기술의 출현으로 인해 경계가 모호해졌음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경계의 모호함과 함께 IMF 관계자는 “진입 장벽이 새롭게 변화하고있다”고 제안했습니다.

또한, 이 보고서의 핵심은 “신뢰는 여전히 중요합니다.”라는 것입니다. 전통적인 중개자에 대한 의존도가 낮기 때문에 소비자는 새로운 네트워크와 공급자쪽으로 향하고 있습니다.

IMF 관계자들의 견해에서, 은행들은 금융서비스 부문의 cryptocurrency 참여에 대한 변화를 일으켜야할 때이다. 즉, 성공적인 결과물을 위해 “은행들의 정책 결정은 민첩하고 실험적이며 협력적이어야한다”고 제안했습니다.

“동시에 규제 당국은 신중한 업무를 수행해야한다. 효율성 문제와 안정성의 균형을 맞추어야 한다. 또한, 기꺼이 참여하기 위해서는 규제 당국이 디지털 통화 세계의 혁신적인 진전을 침해하지 않으면서 사이버 공격, 돈세탁 및 테러 지원을 포함한 위험을 완화할 수 있다는 확신이 가져야 할때다.”

“이를 위해 감독 당국은 가상화폐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통제를 강화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합니다. 이러한 모든 준비를 마치면 IMF 관계자들은 은행이 가상화폐를 성공적으로 관리하며, 통합할 수 있다고 믿고 있습니다.


의미전달을 위해 가상화폐라고 지칭했지만 원문에선 가상화폐 자체가 아닌 Cryptocurrencies 즉, 가상화폐의 통화를 강조한 것 같습니다.

오늘같이 폭락하는 장에서 가상화폐의 가치를 IMF마저도 인정하고 있다는 것에 위안을 삼으며, 단기적 관점보다는 펀더멘탈을 찾아야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investopedia // IMF Urges Banks to Invest In Cryptocurrencies 6월 26일 원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