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코인정보 대시 비트코인의 평균 수수료가 40달러를 초과, 다른 코인으로 탈출을 꾀하다

비트코인의 평균 수수료가 40달러를 초과, 다른 코인으로 탈출을 꾀하다

가상화폐는 지난 한 달간 놀라운 상승세를 보였으며, 전체 암호화폐 시가 총액은 2,430억 달러에서 6,250억 달러로 증가했다.

이 증가된 금액의 대부분은 비트코인으로 유입 되었으며, 이로써 비트코인은 사상 최고 가격인 20,000달러를 넘겼고 12월 초 시장 점유율은 67.55퍼센트를 기록했다.

그러나 다음 2주 동안 가격은 16,285달러로 하락했고 시장 점유율 역시 43.9퍼센트에 머무르고 있다.

그러나 가상화폐의 순 시가 총액은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전반적인 평균 수수료는 증가…대시와 비트코인 캐시는 최저

암호화폐 시장의 폭발적 수요 증가로 인해 새로운 거래가 대폭 상승했으며, 이 거래는 다양한 블록체인 전반에 걸쳐 분산되어 있다. 이로 인해 수수료가 전반적으로 증가했다.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비트코인 거래에 대한 평균 수수료는 41.62달러로 상승했다.

평균값과 중간값은 수수료에 대해 빠르고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측정법이 될 수 있지만, 이러한 평균 및 중간값이 언제나 사람들이 얼마나 수수료를 지불하는지에 관해 정확하게 묘사하는 것은 아니다.

비트코인은 가장 널리 분포된 수수료 범위를 가지고 있지만, 대부분은 27.78달러와 30.60달러에 가깝다.

비트코인으로부터의 ‘헤게모니의 이동’

침체된 온 체인 용량으로 인한 비트코인의 네트워크 혼잡은 사용자들이 다른 코인으로 등돌리는 요인이 되었다.

더 읽어보기

https://wp.me/p9lJj2-3jz

위 기사는 대시뉴스코리아가 직접 전달한 뉴스정보입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멤버십 구독 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