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늘의뉴스 정부 기류 급변, 제도권 편입 급물살 – 2018/02/23

[오늘의 뉴스] 정부 기류 급변, 제도권 편입 급물살 – 2018/02/23

전설의 펀드매니져, 조지 소로스


  • 비트코인 1만달러 다시 붕괴
  • 정부 기류 급변, 제도권 편입 급물살
  • 조지 소로스 예언 적중, 불량국가들 잇따라 암호화폐 발행

비트코인 1만달러 다시 붕괴

비트코인 시세가 또 한번 급락했으며 심리적 지지선으로 여겨지던 1만 달러가 다시 무너졌으며 대부분의 암호화폐가 7%∼13 %가량 하락했다.

비트피넥스에 따르면 지난 20일 직전 고점인 1만2190달러에 근접한 1만1788달러로 거래된 후 저항받고 하락세로 돌아섰으며 해외 하락세가 이어지면서, 국내 시장도 하락했다.

전문가들은 심리적 지지선인 1만달러가 깨지면 연이어 추가하락 가능성이 열려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한편 이번 급락에 대해 단순 차익실현에 의한 조정밖에는 이유가 없다면서도 일본 거래소 비트플라이어의 SFD사태와 조지 소로스의 거품론등의 투자심리 위축을 원인으로 지목했다.


정부 기류 급변, 제도권 편입 급물살

불과 수개월 전만 하더라도 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이였던 금융당국의 분위기가 달라지며 제도권 편입이 급물살을 탈 수도 있을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은 지난 20일 당국 눈치 보지 말고 자율적으로 하라고 독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법무부 장관이 밝혔던 거래소 폐지 논의는 시작도 전에 중단된 상태이며 거래소 폐지 내용이 포함된 특별 법안은 이번 대책에 포함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런 태도 변화는 지난해 연말부터 올 초까지 계속 진행된 규제로 투기적 성격이 가라앉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정부가 긍정적 견해로 바뀌면서 제도권 수용에 탄력을 받게 됐지만 은행들은 거래안정성이 확보되고 과세 등 제도권에 들어온 것이 확인되야 움직일것이라고 전망했다.


조지 소로스 예언 적중, 불량국가들 잇따라 암호화폐 발행

‘헤지펀드의 귀재’ 조지 소로스의 예언이 적중하고 있다.

최근 암호화폐(가상화폐) 회사에 투자한 소로스는 다보스 포럼에서 암호화폐 가격에 대해 긍정적인 전망을 제시했다.

그는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는 거품이며, 안정적인 가치 저장 수단이 아니지만 전세계 권위주의 내지 독재 국가들이 암호화폐를 비상 저축 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어 가격이 폭락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의 예언대로 반미 국가인 베네수엘라가 베네수엘라산 원유에 연동된 암호화폐인 ‘페트로’ 발행에 성공한데 이어 대표적 반미 국가인 이란과 러시아도 정부주도의 암호화폐 발행을 서두르고 있다.

한편 베네수엘라가 세계 최초로 정부 주도의 암호화폐를 개발, 사전 판매에 성공하자 러시아도 정부 주도의 암호화폐 발행을 계획하고 있다.

영국의 파이낸셜타임스(FT)는 최근 러시아 정부가 서방의 제재를 피하기 위해 암호화폐인 ‘크립토루블(cryptoruoble)’을 개발하고 있으며, 이는 석유생산국인 러시아가 베네수엘라의 페트로에 자극을 받은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란, 암호화폐 발행예정

이란이 베네수엘라에 이어 암호화폐를 발행할 예정이다.
이란 정보통신부 장관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국영은행인 ‘포스트 뱅크’가 암호화폐를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https://www.coindesk.com/next-petro-iranian-minister-reveals-cryptocurrency-plans/

베네수엘라, 또다른 암호화폐 페트로 골드 예정

세계 최초 국가 발행 암호화폐 ‘페트로’를 발행한 베네수엘라가 금을 기반한 또 다른 암호화폐 ‘페트로 골드’를 발행할 예정이다.
이것은 금을 담보로 하는 암호화폐 ‘페트로 골드’를 다음 주에 발행할 예정”이라며, 페트로 골드는 페트로보다 더 주목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https://www.ethnews.com/venezuelas-maduro-announces-gold-backed-state-issued-cryptocurrency

테조스, 소송분쟁 종료 전망

2017년 가장 큰 ICO 중 하나였던 ‘테조스(Tezos)’ 이사 중 한 명인 ‘Johann Gevers’가 사임하면서 분쟁이 종료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Johann Gevers가 사임하면서 테조스 토큰 분배가 다시 시작될 예정이다.
https://www.trustnodes.com/2018/02/22/tezos-prepares-launch-johann-gevers-resigns-board

일본, 암호화폐 돈세탁 주의보

일본 금융기관에 범죄로 얻은 자금을 돈세탁한 것으로 의심된다는 신고가 40여만건이나 접수됐다고 일본 경찰청이 22일 밝혔다.
일본 범죄수익이전방지법은 범죄로 얻은 자금의 돈세탁 방지를 위해 돈세탁 의심 거래를 신고하도록 의무화하고 있다.
http://www.econo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358

박성준 교수, 말로만 블록체인 육성 말고 ICO 허용하라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가상화폐(암호화폐) 논란, 무엇이 문제인가’라는 주제로 개최한 라이브 토론회에 참석한 전문가들이 “블록체인 기술 육성을 위해서는 정부가 ICO를 허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http://decenter.sedaily.com/NewsView/1RVTBKUQKL


무단 복사 및 배포를 금지합니다.
텔레그램 무료 오픈채널에서 모든 뉴스와 정보를 한눈에 쉽게 볼 수 있습니다.
https://t.me/cointoday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멤버십 구독 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