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코인정보 요미우리, NEM은 내부자의 소행일 가능성이 크다.

요미우리, NEM은 내부자의 소행일 가능성이 크다.

요미우리 신문은 NEM의 해킹이 있기 수일전 Coincheck Inc.의 회사 내 네트워크에서 유럽과 미국의 서버로 NEM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진행중인 소식통에 따르면 암호화폐에 대한 정보는 회사내 내부자에 의해 도난 당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또 경찰의 조사에서 해외 해커 그룹도 NEM 해킹에 관여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MPD는 회사 내부 통신 기록을 분석하면서 같은 시기에 미국과 유럽의 서버로 의심스러운 전송이 발견되었다고 말했다.

이러한 내부자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이유는 실제 회사 내부의 네트워크는 외부서버와의 차단으로 인해 정상적일 경우 연결이 불가능하다. 이는 내부자의 악의적인 행동으로 인해 코드를 바이러스에 인위적으로 감염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 ©코인투데이(coin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멤버십 구독 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