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코인정보 기타코인 비트코인골드 51% 공격받아, 1,860만 달러 피해 추정

비트코인골드 51% 공격받아, 1,860만 달러 피해 추정

CCN 보도에 따르면 최근 비트코인골드의 한 노드가 51% 이상의 연산 능력을 점유 후 ‘이중 지불 공격(double spend attack)’을 감행해, 388,200 BTG로 약 1,860만 달러(약 200억 원)의 비트코인 골드를 무단 인출당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악의적 채굴자는 많은 자금을 소요한 후 비트코인골드 네트워크 내 51% 이상의 해시 파워를 점유 뒤  일시적으로 BTG 블록체인의 통제권을 손에 넣었다고 밝혔다.

또한 거래소를 통해 편취한 BTG를 즉각 현금화하고 다시 트랜잭션을 되돌리는 방식으로 이중 지불 공격을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비트코인골드 창시자 랴오시앙은 이 같은 51% 연산 능력을 보유한 채굴풀은 소수 대형 기업밖에 없다며 이번 사건의 증거를 수집해 FBI에 수사 의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코인투데이(coin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멤버십 구독 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