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아코인 리드 개발자, ‘2019년은 51% 공격의 해’

61

시아코인의 리드 개발자가 최근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작업 증명 채굴이 직면한 위험을 설명하고 2019년이 51% 공격의 해가 될 것이라고 예측하였다.

시아코인의 리드 개발자인 데이비드 보릭(David Vorick)은 이전에 암호화폐 채굴의 현황에 관해 글을 써 채굴 업계가 주요 참여자들을 중심으로 중앙화 되어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경제적 인센티브와 다른 요소가 주요 채굴 농장이 그 지배적 위치를 악용하는 것을 막는 작용을 한다고 전한 바 있다. 이번 최근 글을 통해 그는 암호화폐 세계에 다가오는 위협, 특히 공유 하드웨어(Shared hardware) 사용으로 인해 채굴자 인센티브가 잘못 구성된 코인의 경우에 관하여 다루었다.

“알트코인 디자이너들은 많은 방면에서 인센티브 호환성을 상실했지만, 블록체인 보안을 위한 수단으로서 동일한 하드웨어를 사용하는 결정이야말로 최근의 이중 지출 공격에 가장 결정적인 이유였습니다. 공유 하드웨어를 가지고 다양한 암호화폐를 채굴할 수 있게 되면서 그 인센티브 호환성이 상당수 무너지게 되는 것이죠.”

공유 하드웨어는 특화된 채굴 장비의 단일 유닛이 다양한 체인을 채굴하는 데 사용될 수 있다는 의미로, 이는 특정 코인에 대하여 하나의 결사체가 50% 이상의 해시 비율을 점유할 수 있는 가능성을 크게 높인다.

ASIC 저항성을 띠거나 차용한 알고리즘을 사용하는 코인이 가장 취약하다

보릭에 따르면, 공격에 가장 취약한 암호화폐는 다른 코인과 채굴 장비를 공유하는 코인으로, 특히 공유 알고리즘을 사용하거나 ASIC 저항성을 띠는 분류라고 한다.

“공유 하드웨어를 사용하는 암호화폐는 주로 두 가지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첫 번째이자 가장 지배적인 분류는 ASIC 저항적 암호화폐입니다. ASIC 저항적 암호화폐는 공유 하드웨어를 사용하고자 하는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 저변에는 더욱 널리 사용되는 하드웨어를 통해 채굴이 가능할 수록 해시 비율의 분산화가 훌륭하리라는 믿음이 깔려 있습니다. 두 번째 공유 하드웨어 암호화폐의 분류는 ASIC 채굴이 가능하지만 다른 암호화폐와 동일한 알고리즘을 사용하는 경우입니다. 다양한 암호화폐가 동일한 작업 증명 알고리즘을 공유하는 경우, (이 하드웨어가 특수한 경우라고 할 지라도)동일한 하드웨어를 통해 이들 암호화폐 중 어느 것이라도 타깃으로 삼을 수 있습니다. 이는 곧 ASIC 저항성이 수행하는 바와 동일한 방식에서 인센티브 호환성을 손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