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시가총액이 2백억 달러 수준에 도달하여 탑500 암호화폐에 근접하다

481

비트코인의 오프 체인 확장성 솔루션인 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시가총액이 최근 2백억 달러 수준(~600BTC)에 도달하였다. 이로써 코인마켓캡이 집계한 시장 시가총액 기준 탑500 암호화폐의 자리에 근접하게 되었다.

라이트닝 랩스(Lightning Labs)의 공동 창업자인 엘리자베스 스타크(Elizabeth Stark)는 그들이 사용자에게 거래 입력 값을 네트워크에 과부하가 오지 않는 안전한 금액으로 제한하여 이들의 투자를 잠재적 위험에 빠트리지 말 것을 권유했다고 전한 바 있다. 라이트닝 네트워크는 지난 몇 개월에 걸쳐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나 여전히 개발 단계에 있는 기술로 간주할 수 있다.

라이트닝 네트워크는 현재 실제적 사용뿐만 아니라 그 어떤 사용도 거의 보이지 않고 있는 빈 캐시(Bean Cash) 및 기타 코인과 비슷한 순위에 올라 있다. 이는 곧 라이트닝 네트워크가 비트코인을 포함한 다른 탑 코인과 비슷한 수준에 올라서기 전에 기술과 채택 면에 있어 얼마나 발전해야 하는 지를 강조하고 있다. 트위터에서 강조하는 바와 같이 비트코인 네트워크는 암호화폐의 소기 목적이었던 대체적 결제 수단으로서는 말할 것도 없거니와 다른 탑 암호화폐와 비교하기 무색할 만큼의 거래량을 처리하고 있다.

출처: CoinMarketCap

프로젝트 간 매우 적게 분산되는 리소스

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를 개발하게 된 것은 비트코인이 가진 온 체인 확장성의 한계 때문이다. 기본적으로 비트코인의 계획은 세그윗을 구현하여 블록 크기를 1mb에서 2mb(세그윗2x)으로 확장하려는 것이었으나, 후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비트코인 네트워크는 곧 혼잡하게 되었고, 일반적 수준의 속도로 처리되는 거래에 있어서 그 수수료 역시 상당한 수준으로 급증하게 되었다(평균 거래 수수료가 $55를 기록하기도 하였다). 라이트닝 네트워크는 사용자로 하여금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당사자간에 채널을 열어 그 거래를 오프 체인으로 수행하도록 하였으며, 해당 채널 상의 당사자들 사이 비즈니스의 종료 단계에 있어서 최종 잔고를 영구히 보존하는 단계에서만 온 체인으로 처리한다는 것이다.

이 시스템은 허브 앤 스포크(Hub-and-spoke) 시스템과 유사점을 가지는 한편 비트코인 네트워크 상에 직접 비용을 부과한다는 차이점 역시 가진다. 이렇게 부과되는 비용에는, 첫째, 재능 있는 개발자들이 실질적인 비트코인 네트워크를 개발하는 한편 라이트닝 네트워크를 대규모로 작동시킬 수 있도록 만드는 데 시간을 나누어 쓰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