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프트(Shift) 카드 서비스 종료… 직접적 판매자 채택의 중요성 드러나

105

소비자의 암호화폐 지갑에서 직접 이를 소비할 수 있도록 도와주었던 미국 기반의 비자 신용/직불 암호화폐 카드 공급자였던 시프트(Shift) 카드가 서비스 종료를 발표했다.

소비자에게 보내는 메일을 통해 시프트 카드는 그들이 서비스를 종료하는 2019년 4월 11일까지만 카드를 사용할 수 있을 것이나, ‘가까운 시일 내에 새로운 카드를 발급하고 프로그램을 재런칭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이들은 서비스 종료나 재런칭 일정 등은 밝히지 않았다. 시프트는 2015년에 런칭하여 메트로폴리탄 커머셜 뱅크(Metropolitan Commercial Bank)를 통해 카드를 발급해왔다.

이들의 서비스 종료로 인해 미국인 암호화폐 사용자들의 암호화폐 신용/직불 카드에 대한 옵션은 거의 사라지게 되었으며, 이로써 앞으로의 암호화폐의 채택 및 가치 제공을 크게 저해하는 결과를 낳을 것으로 보인다.

제3자에 대한 의존

암호화폐 신용/직불카드는 편리할 뿐만 아니라 소비자의 지출 반경을 크게 확장시킬 수 있지만, 이들 서비스의 사용은 곧 카드의 서비스 공급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규제의 대상으로서 제3자에 의존해야 한다는 단점도 있다.  이는 지난 수년간 개설 및 폐쇄되었던 수많은 암호화폐 신용/직불 카드 회사의 예를 통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비트페이(Bitpay)는 가장 꾸준하게 서비스를 제공해온 회사 중 하나이지만, 비트코인 및 비트코인 캐시만을 지원하여 제한적 소비자 어필만이 가능하다 와이렉스(Wirex), 유퀴드(Uquid), 크립토페이(Cryptopay) 및 스펙트로코인(Spectrocoin)과 같은 기타 물리적 카드 회사는 유럽 국가에서만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페이센트(Paycent), 퓨즈엑스(FuzeX) 및 폴리스페이(PolisPay)와 같은 물리적 카드 발급 업체들은 대시를 비롯한 기타 알트코인에 대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들 카드는 일시적으로 채택 격차를 좁히는 데 도움이 되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사용자들이 언제 카드의 서비스가 중단될 지 모르는 불확실한 상태에 지속적으로 놓이게 한다. 이들 주 일부 카드 서비스는 일시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