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drigaCX CEO의 죽음으로 2억 5천만 달러 가량의 암호화폐가 손실되다

66

온라인 암호화폐 거래소인 QuadrigaCX가 QuadrigaCX의 공동 설립자이자 주요 운영자인 Gerald W. Cotten이 크론병의 합병증으로 사망하면서 투자자들에게 자금을 배분할 수 없게 되었다. 이로써 자금에 대한 액세스 백업 등 암호화폐의 초기 실험 단계로부터 발생하는 문제점과 충분하지 않은 사용성이 강조되게 되었다.

Cotten의 죽음으로 해당 거래소가 오프라인이 되었을 때 QuadrigaCX는 총 363,000명 가량의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었으며, 이 중 115,000명의 사용자가 자신의 계정에 잔고를 지니고 있었다. 잔고를 지닌 계정 내에는 1억 8천만 달러 상당의 암호화폐와 7천만 달러 상당의 캐나다 달러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 중 가장 큰 계정의 총 자산은 7천만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사망의 의심스러운 특성과 관리 프로토콜의 부재로 인하여 투자자들은 파울 플레이를 외치며 관계 당국에 수사를 요청하였다.

현재까지 ‘노바 스코샤 주의 대법원은 회계 회사인 Ernst & Young에 해당 회사의 재정을 조사하고 잠재적 매각을 탐색하라고 명령’하였으며, 이외에도 FBI의 미국 국세청, 콜럼비아 지역의 미국 변호사 사무소 및 법무부의 컴퓨터 범죄과 및 지적 재산권과에도 명령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 결과 개인적 계좌에 의심스럽고 비윤리적인 송금 및 ‘기본적 사업체 기록’이 부족한 것으로 드러났으나, 이 보고서는 대부분 자금을 투자자들에게 다시 송금할 수 없다는 열악한 경영 관행을 비난하고 있다.

“QuadrigaCX는 (주요 경영진의 죽음과 같은) 심각한 상황이 벌어지는 경우 다른 QuadrigaCX 대표자에게 비밀번호 및 기타 중요한 운영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는 적절한 안전 조치를 구현하는 데 실패한 것으로 보인다.”

사용자 오류 및 위험을 완화하기 위한 인프라 구축

암호화폐는 선의로 행동하도록 경제적 인센티브를 받은 대규모의 네트워크 행위자 그룹에 의존함으로써 일상 거래에서 제3자 리스크를 완화하거나 심지어 제거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그러나 많은 소비자, 트레이더 및 투자자는 피델리티, 코인베이스, BitGo 등 실질적 투자와 소지를 처리하는 제3자 수탁 및 관리 회사로 돌아섰다. 이는 소비자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