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모건스탠리, 시티그룹, 뉴욕 증권거래소는 비트코인을 대비하고 있다.

12

골드만 삭스와 모건 스탠리, 시티그룹, 그리고 뉴욕 증권 거래소(ICE)는 기관 투자자를 위한 비트코인 제품과 서비스 출시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 은행들은 비트코인 파생 상품을 제공을 위한 시장 잠재력 및 투자계층을 분석했으며 로빈후드, Revolut 및 코인베이스의 움직임을 통해 장기간의 암호화폐 전략을 구상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비즈니스 인사이더의 보도서에 따르면 씨티그룹 (Citigroup)도 암호화폐 진입을 준비하고 있는것으로 보인다.  이는 씨티그룹이 최근 발행한 보고서에서 디지털 전환의 가능성을 거론에서 추론된것으로 보이며, 씨티은행은 소비자 암호화 상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모건 스탠리의 합류와 ICE의 Bakkt등 기관 진입에 대한 논란이 계속되는 와중에도 기관은 암호화폐에 대한 인프라를 천천히 구축하고 있다.

< ⓒ코인투데이(coin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쉽고 빠른 비트코인 뉴스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