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역사상 가장 긴 곰 시장 진입…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2126
bitcoin

지난 2일 비트코인의 10년 역사상 가장 긴 곰 시장에 공식적으로 진입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 산업이 팽창하면서 점점 더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역사상 가장 긴 곰 시장에 진입

앞서 암호화폐의 가장 맏형인 비트코인은 10년의 역사 동안 이미 3번의 곰 시장 사이클을 경험했다. 지금까지 가장 긴 시간 동안 끌어온 곰 시장의 기간은 2013년 12월부터 2105년 1월까지 약 13개월 동안 지속하였다.

현재 비트코인은 2017년 12월 중순 2만 달러를 돌파한 이후 가장 긴 곰 시장에 들어섰으며, 현재까지 곰 시장 주기에서 가장 최저치를 기록한 가격은 2018년 12월에 기록한 3,150달러로 지난 411일 동안이나 하락세를 겪었다.

이처럼 비트코인 가격은 긴 곰 시장으로 인해 하락세를 겪고 있으며 대부분의 애널리스트들은 더 낮은 가격과 고통을 경고하며 핵 겨울이 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

2017년 최고치에서 약 82% 하락하며 좀 처럼 회복되지 않은 가격으로 인해 일부 애널리스트들 사이에서 2,000 달러에서 1,7000 달러선까지 낮은 저항선을 주장하고 있다. 만약 이 가격대가 현실이 된다면 1,000 달러선까지 쉽게 볼 수 있어 투자 심리에 상당히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
,
하지만 2020년 5월 25일쯤이 될 것으로 보이는 세 번째 비트코인 반감기는 확실히 시장을 반등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전 곰 시장 기간 동안 암호화폐에 대한 개발과 혁신이 이렇게 높았던 적이 없었다.

만약 역사가 반복된다면 올 한해 확실히 상승 움직임을 볼 수 있을것으로 전망된다.

잭 도르시, 비트코인은 인터넷 화폐

우선,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노드 수는 5,848개까지 증가하면서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 비트코인 블록체인 결제는 즉각적이고 확장 가능한 형태의 2레이어 계층으로 구축되어 2019년 더 많은 개선과 발전이 이뤄어질 전망이다.

전세계 비트코인 ATM기기는 4,000개를 넘어섰고 베네수엘라와 남미 국가 등의 자국 화폐가 어려움을 겪는 나라들은 빠르게 비트코인과 암호화폐로 옮겨가고 있다. 또한 나스닥과 ICE의 백트와 피델리티 같은 대형 기관들은 암호화폐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금융 상품을 개발하고 있고 올해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트위터의 설립자 잭 도르시(Jack Dorsey)는 조 로간과의 팟캐스트 인터뷰에서 인터넷 상의 화폐는 비트코인이 될 것이라고 자신의 견해를 분명히 했다.

“저는 인터넷이 자체 화폐를 가질 것이며 이것이 확실히 비트코인인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저는 모든 테스트와 원리 그리고 어떻게 만들어지게 됐는지를 고려했을때 확실히 그것이 비트코인이 되라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인터넷에서 태어났고, 개발되었으며 테스트 된 인터넷 화폐입니다.”

이런 인터넷의 국경 없는 특징과 기술적 빠른 개선, 반감기를 앞두고 줄어들 공급과 분산화 경제로 인해 올 한해 반등은 올 것으로 기대해본다.

< ⓒ코인투데이(coin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쉽고 빠른 비트코인 뉴스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