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델리티, 비트코인은 흡입력을 가진 가치의 저장소

253

지난 29일 피델리티 디지털 에셋이 비트코인 인베스트먼트 씨시스 시리즈의 첫 번째 보고서를 발표했다.

모 기업인 피델리티 인베스트먼트는 관리하는 자산만 8.32조 달러를 보유했으며, 이중 3.2조 달러가 재량 관리 자신이다.

또한 피델리티 디지털 에셋은 보도자료를 통해 피델리티 디지털 에셋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해당 서비스는 헤지펀드, 또는 가족기업을 운영하는 기관 투자가들을 위한 암호화폐 커스터디 및 거래 실행 서비시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피델리티 디지털 에셋의 사장 톰 제소프는 이에 대해 몇 년 전 블록체인 및 디지털 자산을 탐색하기 시작했으며 이런 노력의 일환으로 암호화폐에 대한 우리의 생각과 이해를 발전시키는데 도움이 되었다고 전했다.

이에 디지털 자산을 위한 풀 엔터프라이즈 급 플랫폼과 서비스를 만들기 위한 장기 비전의 첫 단계라고 전했다.

보고서의 제목은 ‘비트코인 투자 학위 논문, 흡입력을 가진 가치의 저장소’라는 제목과 함께 피델리티 디지털 자산 연구 이사 리아 부토리아가 작성했다.

보고서에는 비트코인은 가치의 저장소를 위한 기본적인 요구사항을 충족하고 있지만 그처럼 널리 받아 들여지지 않고 있다고 전제했다.

그리고 비트코인 가격 변동성에 대한 좋은 점은 개발 및 혁신을 이끌어내는 촉매제로 사용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처럼 좋은 가치의 저장소는 드물지만, 다행히 비트코인은 불국의 디지털 부족을 제공하며 초저금리 시대의 양적완화 및 제정 부양책으로 인해 비트코인 채택은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마지막으로 비트코인의 두가지 장기적 낙관성은 느리지만 꾸준한 인플레이션과 수십년동안 큰 자산의 이전으로 부머에서 밀레니얼로 전이되는 페러다임의 전환을 꼽았다.

< ⓒ코인투데이(coin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쉽고 빠른 비트코인 뉴스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