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공동창업자 워즈니악, 재미를 위해 비트코인 700달러에 샀었다.

318

 

애플 공동창업자인 스티브 워즈니악은 비트코인을 단지 호기심에 초기 700달러에
구입했었다고 밝혔다.

워즈니악은 비트코인으로 얼마나 시세차익을 봤는지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현재 비트코인 시세는 3,000달러를 돌파했한 것으로 보면 2,300달러 이상 수익을 냈다.

워즈니악은 비트코인을 레스토랑과 호텔 같은 곳에서 비트코인을 사용할 수 있는지,
또 비트코인으로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비트코인을 구입했다고 한다.

그리고 직접 비트코인으로 물건을 사고 팔면서 많은 돈도 잃어 봤다고 말했다.

마이애미의 기술 컨퍼런스에서 연설에서 워즈니악은 블록체인 기술이 마음에 든다며, 왜 중요한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비트 코인은 정말 우리 모두가 관심을 가지는 잘 알려진 암호 화폐입니다.
블록체인은 모든 단일 거래가 기록되고 저장되며,
보안과 추적성 측면에서 우수한 보안 기능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많은 은행이 블록체인에 관심을 갖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작년 6월 700달러 정도였으며,
그 후로 약간 내려가다가 올해 10월과 11월부터 다시 급등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출처: http://www.cnbc.com/2017/06/12/apples-steve-wozniak-bought-bitcoin-at-700.html